싱가포르 항공 SQ007 서울->싱가포르

여행 2018.07.17 05:01

남들은 다 좋다는 싱가포르 항공. 나는 이제껏 싱가포르 항공을 3번 타 보았었다.  85년부터 비행기를 타서 꽤많은 비행기를 타보았지만 싱가포르 항공은 아마 2005-6년 즈음 처음 타본것 같다.  이당시에 지금은 유나이티드 항공에 합병된 컨티넨탈 항공의 플라티눔 티어였는데 캐리어 무게재고 추가로 25불 달라고..하여간 까탈스런 항공사였다.  이제까지 뭘타도 그런 대우를 받아 보지를 못해서....하여간 첨부터 별로였다.

하여간 첫번째는 싱가포르에서 방콕. 이코노미석
두번째는 서울 에서 싱가포르 그리고 하노이.  비지니스석

생각보다 난 별로였다. 싱가포르에서 방콕 갈때는 다만 두시간 정도 가는 비행기 였는데 만석된 비행기 였는데도 상당히 빠르고 경쾌하게...물흐르듯이 저녁식사가 제공이 되고 면세판매 까지.....

비상구석에 앉았었기 때문에 바로 앞에 승무원과 마주 보고 앉았는데...나이가 좀 있으시기는 하지만 태국분 승무원 이었는데 이분 손목에 롤렉스 콤보. 보고...아 승무원 생활 오래하면 롤렉스 하고도 근무를 할수 있난 보다..란 생각을 잠시 했었다.  좌우간 별걸 다 기억이 나는데 그날 탄 대부분의 싱가포르 항공 크루들의 손목시계는 정말 별의별 고급시계들이었던거는 기억이 아직도 난다....

두번째 세번째의 비지니스는 역시 별로 기재는 서울서 싱가포르 갈때는 a330 신기재.하지만 meal이 별로. 그다음에 싱가포르에서 하노이는 기재도 아주 꼬진 777구형에 비지니스 전석 만석이라 승무원님들이 정신이 없었던.....

이때는 컨티넨탈이 유나이티드에 합병 되기전에 컨티넨탈의 마일리지 시스템이 마지막으로 적용될때 가까스로 부킹을 한건데 서울-싱가포르-하노이-방콕-서울-광조우-서울을 비지니스로 마일 64000에 제세금 UDS86불인가....초호화 일정을 만들어 출장을 다닐수 있었다 (유나이티드 합병후 이런 마일리지 지도는 바로 폐지...컨티넨탈이 아시아 노선이 나리타까지 밖에 없던 시절, 컨넨탈 항공의 아시아 마일런은 엄청 후하던 시절이었고 거기다가 역시 합병된 노스웨스트 와 컨티넨탈이 전략적 제휴로 공동운항 하던 시절이라..나는 덕을 꽤 많이 보았었다)

이렇게 세번을 타고 꽤 오랜 시간후에 갑작스런 일정이 나를 다시금 싱가포르 항공을 4번째 타게 만들었다.  이번에는 프리미엄 이코노미석....

덕분에 타볼일 없는 싱가포르 항공의 first suite 빼고는 다 타본거 같다.
싱가포르 항공의 프리미엄 이코노미는 2-4-2 형태로 에바항공/ E.V.A 하고 같다.  가만 에바가 7 or 8개 row인데.  내가 탄 SQ007은 좌우 통로는 3 row, 가운데만 4 row 상당히 적다.
화장실은 에바는 따로 있었지난 싱가포를 항공은 이코노석 하고 공동 사용.

죄석은 에바/ EVA가 좀 넓고. 엔터테인먼트 하고 앞쪽 수납공간은 싱가포르 항공이 훨씬 좋다.  해드폰도 싱가포르 항공이 훨씬 좋치만 어메니티는 에바 가 더 좋다.

식사는 음....난 eva 대만쪽 밥이 더 좋음.

승무원 영어는 싱가포르 항공...내쪽은 한국분 승무원인데...영어는 캘리에 사는 분들 수준...

탑승하고 바로 세시간 정도 자니까 깨운다. 밥 먹으라고...그런데 특별식 신청을 했는데...비행기 탈때 체크인 카운터에서 확인을 해주던데 정작 승무원들은 잘 모른다...잠결이라 걍 아무거나 먹을까 할라는데 뭐라 말하기전에 쌩하고 사라졌다가 다른 남자 승무원이 가져다가 준다.

안깨웠으면...계속 잘텐데....이때 깨어난 바람에..나중에 망해 버렸다....저질 체력으로...

싱가포르 항공의 프리미엄 이코노미를 우연찮게 경험해 보았다.

설정

트랙백

댓글

냉장고 깨기 - 감자,당근 없이 만든 카레

라이프 2018.07.14 11:26
식구들한테 갈날이 실실 다가온다.  집에 가기전에 타이페이에서 미팅 하나 하고 갈라 했는데 갑자기 싱가포르 갈일이 생겼다.  사논 비행기표에 어케 좀 물타 보려니까 배보다 배꼽이 더들고 환승부터 여러가지가 복잡.

모아 놓은 마일도 하다못해 국민카드에서 주는 공짜 업글 대공표도 갑자스런 스케쥴에는 답이 없다.

홧김에 싱가포르 항공 프리미엄 이코노미를 발권 했다. 아시아나 마일리지 110프로로 전환되는 P fare class.  All-in으로 88만원 정도 줬다. 그렇게 그렇게 1박3일의 스케쥴을 만들었다.   급하게 잡으니 호텔도 가격이 말이 아니고...
처음 가본 싱가포르는 2006년...이때는 호텔비 하고 공항, 호텔 택시비만 내가 그외는 비용이 전혀 안들었는데 이번에는 밥도 내가 사야 할듯...

덕분에 혼밥 해먹을 일이 많이 줄었다.  그래서 아침에 일어나 냉장고 깨기를 했다. 적당히 먹을거 먹고 얼릴거 얼리고 버릴거 버려야 하니까...

버섯 남은거, 콩나물국 남은거, 캬베츠 남은거, 살치살 남은거, 호박 남은거, 샤브 남은거 전부 넣고 카레를 끓였다.  감자도 없고 당근도 없고 양파도 없다.....

카레에다가 감자전분 찾아 좀 넣고, 어제 커피 남은거 그리고 캐첩을 넣고 끓였다.

우유 없고 콩국물 넣을라니 아아 맛이 가버려 죄다 버리고....

냉동에서 밥 얼려 놓은거 해동해서 뜨겁게 하고 보니, 밥도 콩나물 표고버섯 밥.

아침은 이렇게 먹었으니....점심은 우동사리 끓여 카레우동이나....

양이 제법 되니 내일까지 먹을라나...

그나저나 일박삼일이면 자켓 입을 날씨도 아니고 백팩이나 하나 둘러메고 가면 되나...것도 출장이라고 가방 싸는게 달갑지가 않다.  식구들 보러가는거면 딩가딩가 할텐데....

하루후.....
아무리 맛있는것도 세번 연짱 먹으면 다시는 안먹게될수도 있다는 것을 혼밥을 하면 스스로 체득하게 된다....입이 말이다....

다먹고 주방놀이 끝...

커피타임!

설정

트랙백

댓글

통일 전망대 내 전시된 통일 관련 작품들

카메라_렌즈_사진 2018.07.14 09:25
***문제시 자삭하겠습니다***



캐논 M50
탐론 28-300mm f3.5-6.3 VC PZD

'카메라_렌즈_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보정 or 화장한 사진들 04  (0) 2018.07.14
통일 전망대 내 전시된 통일 관련 작품들  (0) 2018.07.14
통일전망대에서  (0) 2018.07.13
다카마쓰 01 - 2018.03.  (0) 2018.07.05
근성  (1) 2018.06.24
월넛에서 치노힐 까지  (0) 2018.06.16

설정

트랙백

댓글

통일전망대에서

카메라_렌즈_사진 2018.07.13 19:16

캐논 M50
탐론 28-300mm PZD f3.5-6.3
HDR

'카메라_렌즈_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보정 or 화장한 사진들 04  (0) 2018.07.14
통일 전망대 내 전시된 통일 관련 작품들  (0) 2018.07.14
통일전망대에서  (0) 2018.07.13
다카마쓰 01 - 2018.03.  (0) 2018.07.05
근성  (1) 2018.06.24
월넛에서 치노힐 까지  (0) 2018.06.16

설정

트랙백

댓글

CJ 헬로비전의 헬로 모바일과 있었던 일

라이프 2018.07.12 15:51
**어처구니 없는 일에 대한 기록**

평소 전화기 와 전화 플랜은 비싼걸 쓸 필요 없다는 생각을 하고 살기 때문에 나는, 아니 우리 가족은 남들처럼 비싼 핸드폰도 없고 플랜도 제일 싼것만 쓴다.  싼건 잘 안터지니 어쩌니 해도 내가 잘 안터지는 통신사 제품을 쓴다고 좀 답답할뿐이지 문제가 생기는건 아니다.  어차피 비행기도 많이 타고 일터가 해외..무역이니 데이타 좀 느린거 문제 1도 없다.

그래서 쓰는게 알뜰폰인 A 모바일의 월 6600원 짜리 3G 데이타 500MB, 통화 230분, 문자 100개 가 내 무기다.

다른 전화기는 집사람 하고 아이들이 쓰는 플랜에 꼽사리 껴서 월 20불에 전화 문자 무제한 데이터 10기가, 해외 문자 로밍 및 데이타 (엄청 느리고 베트남은.안되지만) 무제한.....  로밍정화만 분당.이십센트...

전화기 네대 아들넘 태블릿 하나 월 180불에 대부분 무제한 쓴다.  전화도 셋다 260불 짜리 화웨이 전화기....  내  이베이에서 산 로밍 전화기 V20보다 좋다....화웨이 2018년형 전화기가...

내 서울 전화는 2017년 갤럭시 A5를 삼성플라자에서 부가세 포함 60만원 좀 더주고 샀다.

그리고 KT의 월 11GB 핫스팟...에그 를 월 16500원에 2년 약정으로 쓴다.   기계값을 좀 냈으니까...오만원인가 하튼 십만원은 안줬다.

2년 에그가 약 사십오만원, 알뜰폰이 16만원..얼추 60-65만원 정도 내는거니 통신료가 월 이만오천원 정도 나간다.

최근에 에바항공기내에서 산 월드와이드 에그 빼고 대충 오만원선에서 내 해외 출장지 한국 미국에서 통신비가 해결이 된다.

이렇게 꽤 오래 사용을 했는데 지난주에 사고를 쳤다.  헬로모바일이 10기가 데이타를 월 오천원에 공급한다는 이야기에 팔랑귀가 되버려서...바꾸자. 라는 생각을 해서 컴터에 달겨 들었는데 이게 말처럼 단순한게 아니었다.

특정 롯데 카드를 개통해서 자동결제를 연결하고 월 삼십만원을 써야 할인을 받아 월 오천원에 데이타 10기가 문자 100개 통화 100분을 사용 할수 있다는 것이다.  24개월 동안.

현대카드는 36개월 동안...

그래서 현대 카드를 월욜에 신청 수욜에 받았다

그리고 나서 핸드폰으로 번호 이동으로 개통을 할라니까...이게 잘안되어서 부득히 전화를 해서 개통을 했다.  다만 번호이동을 위해 기존 플랜의 결제가 되는 구좌나 카드의 마지막 숫자 4개를 알려 달라는데 알수가 없어 상담사님께 나중에 알려 주기로 하고 일단 개통 하고 전화를끊었다.  그런데 전화 상담으로 개통하면 유심을 당일 번개배송 못해 준단다...쩝.

그후 바로 결제 카드 번호를 찾아서 헬로모바일에 다시 전화, 원 상담사님이 통화중이시라고 나를 상담해 주신 상담사님이 자기가 꼭 전해 드리겠다고 해서 카드 결제구좌를 해서 감사 하다고 하고 끊었다.

다음날 아침 유심이 오고 개통 신청을 하고 유심을 꼽았는데...안된다......

전화를 다시 했더니 원래 유심을 꼽고 쓰다가 그게 안되면 그때 꼽아서 쓰라고 해서 그러마 했다.

그런데 이게 그다음날 아침 9시까지 변화가 없어 다시 전화를 했더니.....

결제정보가 이상해서 번호이동이 안된다고.... 

말을 들어 보니 은행구좌로 알고 했더니 안되서 번호이동을 못한 상태라고........

왜 전화 안해주셨나니까 "불편을 끼쳐 드려 죄송 합니다".....

뭐라뭐라 하니까 15분만에 개통...문자가 왔다.

유심 바꿔끼고 나니 전화도 되도 데이타도 되고.....한마디로 댕큐.

그런데 모바일 티머니가 안된다.....
다시 상담사 전화.   전화기 3-5번 껏다켯다 하라해서 하고 티머니에도 전화를 했더니 기존 앱 결제 정보 지우고 앱도 지우고 다시 깔라고...

했는데 안됨.... 그냥 쿨하게 뭐 티머니 안쓰면 되징...하고 밥 먹으러 감.

문제 발생!

삼성페이가 없어짐.  어찌어찌 해결하고 들어와 보니까 ssgpay lpay ..페이앱들이 다 문제....

개인인증 하는데 개인정보가 잘못 되었다고 튀 나온다.

다시 상담사 전화..... 설명을 하니 기술부서에서 해결해야 한다고 접수 하라는데 아마 다음주 월욜에나 될거라고..

한참 잔소리 하고 끊음

그사이 삼성 디지탈 프라자에 전화..상담사님 하라는데로 해봤는데. 결론은 통신사 문제...단말기는 문제가 없다고.....통신사 하고 월욜에 이야기 하면 되겠다 생각...

그런데.헬로에서 전화가 옴...같은 김xx 상담사.   고객만족팀에 접수한다고 같은 질문 또함.  그래서 삼성이야기를 했더니...말을 질질 끌고 이어가고 사람 피곤하게 함.

뭐하는거냐 하니 고객만족팀에 접수를 하겠다고 (했던 이야기를 여기에 다시 쓸려니 성질만 날것 같아 자세한 통화 내용은 생략)...

그래서 내가 이런거는 문제가 다 풀린후에 해야 하는거 아니냐니까 원래 동시에 하는거라고...

좌우간 이 상담사.하고 두번의 통화에 걸쳐 한 시긴빈에서 두시긴 정도 통화 한듯....금요일 저녁에...

다시 월요일 아침...같은 상담사 전화...
돌아 버리겠음.

같은.이야기 또 시작....애매한 부분이 있어서 라고 금요일에 하던 맨 처음 질문...(질문이 아니고 취조라고 느껴짐)을 또 시작.. .

삼성디지탈 프라자 상담사랑 이야기 한걸 삼성페이랑 한거라고 함.  아니다라고 지적을 하니 왜 삼성페이에 전화를 않했냐고....  그래서 그러면 내가 모든 결제앱 회사에 전화를 다시 해야 하느냐.  단말기 회사에서 단말기 문제 아니고 통신사 문제라는데 왜 자꾸 그러냐...

그랬더니 개인인증이 모두 다 안되냐..
그래서 무슨말이냐 하니
결제앱 뿐만 아니라 sns나 다른 앱 깔면서 개인인증 하는건 되냐..

된다...


그런데 질문이 계속 말꼬리 잡는 취조의 수준...

결국은
당신 나한테 왜 이러냐
니네 문제 맞는데 뭐가 그렇게 문제라고 질문만 이리 하냐...삼성페이 하고 티머니 안되어서 티머니는 전화를 해 봤다.

상담사님이 헬로모바일은 모바일 티머니 안된다고 말해줬지 않냐니까 티머닌 뭐냐 기억이.없다...

고 변명인지 거짓말을 시작.
상담 로그 봐라....

불편을 끼쳐 드려 죄송 합니다.
등등 말장난 시작

거짓말을 해서 죄송 합니다 라고 이야기 해야 하는거 아니냐.

그런 상황이 되게 해서 죄송,
그렇게 말하게 되어서 죄송,....

말꼬리 빙빙 돌리고 사람을 기만하기 시작..

그래서 언제쯤 해결해서 연락 줄거냐 하니 그런 대답은 할수가 없다고 함.

다시는 나한테 전화 마시라고 함.

전화끊고 다른 상담사에 전화

이분은 오늘중에 연락 하겠다고..

기술부서에서 전화가 옴.

여기도 결국은 두번 통화를 하게됨.  아직 개통 취소를 할수 있다는말에 어의 상실.  문제를.해결 하겠다는 의지는 안보이고 취소 가능할때 취소 해지ㅡ하라니....

마지막에 나보고 신용정보 평가라는데 전화를 해서 거기에다가 물어 봐라..

아느분들은 아시겠지만 대한민국 소비자 만족센터 어쩌구 라는곳 전화들은한번에 연결되는 법이 없다.  좌우간 여기도 몇군데 거쳐서 담당자분 하고 통화 시작..여기서 문제를 찾음.

뭔가 "오류"가 발생을 해서 유심이 KT 알ㄸ르폰이라는것을 인식을 못한다.....결제 관련된 앱들에서만....그전까지 다른 인증을 요하는것들은 다 작동이 되고 있었다.  우지가 신용평가사 담당분이 헬로모바일에 전화를 다시 해서  설명을 하고 "현상화"라는 일련의 조치를 해달라고 요청을 해서  그렇게 해서 결제앱들을 다시 쓸수 있게 되었다.

오류가 난 것을 통신사가.찾은게.아니고 신용 평가사에서 찾은것, 분명 유심 ㅐ통 오류인데도 끝까지 통신사.문제가 아니라고 버틴 통신사...

뭔가 문제가 생겨도 소비자가.전화할때 까지 액션을 안취하던거...

앞으로 이회사하고 36개월 가야 한다.  월 오천원 내니까 하지...이게 몇만원 짜리 월 플랜이었으면....

생각하기도 싫다.

좌우간 이런 오류가 생기면 신용평가사에 먼저 상담을 해보고
연락해준다는 통신사 말 믿고 오래 기다리지들 마시고 알아서 먼저 전화해 재촉을 해야 한다는 걸 배웠다.

그리고 상담사님 잘만나는것 도 복이면 복이라 할수 있다는 점도 다시금 깨달았다.

설정

트랙백

댓글

28,000원 짜리 점심 60그릇 한정 갈비탕

먹거리 2018.07.10 15:01
5월에만 해도 26,000원이었는데 7월1일 부터 28,000원...

느낌탓인지 양은 좀 더 많아진듯...

잘 먹기는 했는데 이젠 갈비탕 먹으러 가는게 아니고 스테이크 먹으러 가는 기분일듯...

설정

트랙백

댓글

서울의 아침 - 2018년 7월 8일

라이프 2018.07.08 17:41

 캐논 M50
 탐론 28-300 mm VC PZD F3.5-6.3
 HDR
 AV F14
 etc.....

'라이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외식 2018년 1-7월 01  (0) 2018.07.14
CJ 헬로비전의 헬로 모바일과 있었던 일  (3) 2018.07.12
서울의 아침 - 2018년 7월 8일  (0) 2018.07.08
서울의 아침 - 2018년 7월 7일  (0) 2018.07.07
어느 유언장  (0) 2018.06.28
경기가 끝난후  (1) 2018.06.28

설정

트랙백

댓글

서울의 아침 - 2018년 7월 7일

라이프 2018.07.07 12:38

EOS M50
시그마 50-150mm F2.8
토키나 11-20mm F2.8

설정

트랙백

댓글


티스토리 툴바